플렉스와 가난배틀 사이, 우리는 어디에 서 있는가

제목: Flex & Vintage II

요즘 SNS를 보면 두 가지 극단적인 모습이 눈에 띕니다. 한쪽에서는 명품 가방을 들고 고급 레스토랑에서 찍은 사진으로 가득하고, 다른 쪽에서는 ‘나는 이렇게 힘들게 산다’며 고단한 일상을 자랑하듯 올립니다. 이런 모습을 보면서 문득 이런 생각이 듭니다. 우리는 지금 어디에 서 있는 걸까요?

사실 남에게 보여주기 위해 사는 모습은 예전부터 있었습니다. 다만 지금은 SNS라는 강력한 도구가 생겨서 더 쉽고 빠르게, 그리고 더 많은 사람들에게 자신을 드러낼 수 있게 된 거죠. 비싼 가방을 들고 찍은 사진 한 장으로 “봐, 나 이렇게 잘 살아”라고 말하는 것 같습니다.

반대로 ‘가난배틀’은 어떨까요? 이것도 일종의 과시가 아닐까요? “난 너희들과 달라. 난 이렇게 검소하게 살아”라고 말하는 것 같습니다. 결국 둘 다 남과 다르다는 걸 보여주고 싶어 하는 건 아닐까요?

그런데 이런 모습들이 우리의 진짜 모습일까요? 아님 그저 남에게 보여주기 위한 가면일까요? 가끔은 우리가 진짜 현실을 놓치고 있는 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듭니다.

예를 들어, 한 달 알바해서 번 돈으로 비싼 가방을 산 대학생을 생각해봅시다. SNS에 자랑하면서도 한편으론 등록금 걱정에 밤잠을 설치고 있을지도 모릅니다. 이건 그 학생만의 문제가 아니라 우리 사회의 모습을 보여주는 것 같아요.

반대로 ‘가난배틀’을 하는 사람들도 마찬가지입니다. 힘든 일상을 공유하면서 위로받고 싶어 하지만, 한편으로는 그런 모습조차 남들에게 인정받고 싶어 하는 마음이 있을 수 있죠.

그렇다면 우리에게 정말 필요한 건 뭘까요? 아마도 이런 복잡한 현실을 있는 그대로 볼 수 있는 용기와, 그에 대해 깊이 생각할 수 있는 능력이 아닐까요?

플렉스 문화의 겉모습에 속지 않으면서도, 동시에 가난의 실제 모습을 볼 수 있어야 합니다. 쉽지 않은 일이에요. 저도 가끔 플렉스 문화에 끌리면서도, 또 그런 제 모습을 질책할 때가 있어요. 이런 갈등이 바로 우리 사회의 모습 아닐까요?

우리는 이런 사회의 모순을 어떻게 바라봐야 할까요? 그리고 우리가 할 수 있는 건 뭘까요? 쉬운 답은 없습니다. 하지만 이런 질문을 계속 던지고, 답을 찾아가는 과정 자체가 중요하지 않을까요?

우리가 살아가는 이 복잡한 현실을 이해하고, 그 속에서 우리의 자리를 찾아가는 것. 그게 우리의 숙제 같아요. 플렉스와 가난배틀 사이, 우리는 어디에 있을까요? 아직 답을 찾지 못했습니다. 어쩌면 정확한 답은 없을지도 모르겠어요.

하지만 이런 질문을 계속 던지고, 답을 찾으려 노력하는 것. 그게 우리가 해야 할 일 아닐까요? 이런 복잡한 현실 속에서, 우리는 계속 생각하고 서로 이야기해야 합니다. 서로를 이해하려 노력하고, 동시에 우리 사회의 문제에 대해 날카롭게 생각해야 해요.

우리는 아직 길을 찾고 있습니다. 플렉스와 가난배틀 사이 어딘가에 우리 자리가 있을 거예요. 그 자리를 찾아가는 게 때론 힘들고 혼란스럽겠지만, 그 과정이 우리를 성장시키고 우리 사회를 바꾸는 힘이 되지 않을까요?

결국, 우리에게 필요한 건 이 복잡한 현실을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면서도, 더 나은 모습으로 바꿀 수 있다는 희망을 잃지 않는 것 아닐까요? 플렉스 문화와 가난배틀 사이에서 우리 각자의 진짜 가치를 찾아가는 여정을 계속해야 합니다. 그 과정에서 우리는 서로를 이해하고 공감하는 법을 배워가야 하지 않을까요?

여러분은 지금 어디에 서 있나요? 그리고 어디로 가고 싶나요? 이 질문에 대한 답을 찾아가는 과정이 바로 우리 시대를 살아가는 지혜가 되지 않을까요? 우리는 모순 속에서 살아가지만, 그 모순을 직시하고 이해하려는 노력을 통해 조금씩 성장해 나갈 수 있을 거예요.

이 글을 쓰면서도 계속 질문이 떠오릅니다. 우리는 정말 이 모순을 극복할 수 있을까요? 아니면 그냥 이 모순 속에서 살아가는 법을 배워야 하는 걸까요? 아직 답은 없습니다. 하지만 이렇게 질문하고, 생각하고, 고민하는 과정 자체가 우리를 조금씩 앞으로 나아가게 하는 힘이 되지 않을까요? 그렇게 믿으며, 오늘도 우리는 이 복잡한 시대를 살아갑니다.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 블로그글쓰기 GPTs

- 초등학교선생님 GPTs

- 베트남어 번역 GPTs

- 베트남 법률문서 번역 GPTs

error: Content is protected !!